• 최종편집 2021-09-20(월)
 

  1. 111.PNG

 

 

[동포투데이 김다윗 기자] 상하이공항그룹은 태풍 '인파'의 영향으로 25일 하루 동안 상하이 푸둥공항과 훙차오공항에서 여객기 입·출항 항공편이 취소됐다고 최근 발표했다.


항저우공항도 7월 25일 90% 이상이 결항하고 26일에도 무더기 결항이 예상된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당일 항공편 동태 정보는 공항 홈페이지를 통해 조회할 수 있다.


한편 현지 언론에 따르면 7월 24일 오전 3시 이후 항저우 샤오산과 커차오 등 일부 지역에는 강수량 110∼210mm의 폭우가 내렸다. 진화 지역은 물이 20센치 넘게 차 올라 주민들이 긴급 대피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40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태풍 '인파' 영향으로 상하이·항저우공항 무더기 결항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