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18(토)
 


1965.PN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1년 연기됐던 도쿄올림픽이 드디어 닻을 올리고 출항했다. 23일 저녁 8시(현지시간), 일본천황 나루히토가 제 32회 하계올림픽의 공식 개막을 선포하자 17일에 걸치는 도쿄올림픽의 대 장정이 정식으로 시작되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2020 도쿄 올림픽은 올림픽 사상 처음으로 1년 연기됐다. 이는 일본 도쿄에서 두 번째로 주최되는 올림픽으로 일찍 1964년 10월 10일부터 24일까지 도쿄에서는 제18회 하계올림픽이 열렸었다.


이번 하계올림픽에는 205개국 올림픽위원회와 IOC 난민 대표단이 도쿄에 모였으며 개막식 축사에서 바흐 IOC 위원장은 올림픽 대가족이 단결해야만 중대한 도전에 대처할 수 있으며 코로나19가 우리 서로를 갈라놓지만 올림픽 성화는 ‘어둠속 터널’ 끝의 빛으로 된다고 말했다.


올림픽의 주최국으로서 일본은 이번에 사상 최대규모의 대표단(근 600명)을 파견, 아울러 30개의 금메달 획득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情)과 공(共)‚을 주제로 한 올림픽 개막식은 도쿄 시간으로 오후 8시에 시작,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개막식은 무 관중으로 거행되었으며개막식에 참석한 올림픽 관계자와 각국 요인은 약 950명이었다.


2020 도쿄 올림픽은 24일부터 본격적인 메달 쟁탈전을 펼치다가 8월 8일에 폐막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8294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1년 연기됐던 2020 도쿄올림픽 드디어 개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