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6(화)
 


0098.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5일 오전 도쿄 올림픽 육상경기장에서 중국 남녀 릴레이 팀이 400m 릴레이 결선에 동반 진출했다.

 

이날 경기는 먼저 여자 400m 릴레이 예선으로부터 시작됐다. 중국 여자팀은 2조 3차전에 량샤오징(梁小静), 거만치(葛曼棋), 황구이펀(黄瑰芬), 워이융리(韦永丽) 등 4명을 출전시켰다.

 

출발의 총소리와 중국의 제1주자 량샤오징은 출발이 좋아 제2주자 거만치에게 순조롭게 봉을 넘겨주었고 제3주자 황구이펀은 압력을 이기고 코너에서 스피드를 잘 유지했으며 마지막 제4주자 워이융리가 결승선까지 3위를 지켰다.

 

중국 여자 릴레이는 42초82로 조 3위를 기록해 결승에 올랐으며 결승에서 영국, 미국, 독일, 스위스, 자메이카, 프랑스와 네덜란드와 만난다. 

 

남자 400m 릴레이 예선에서 중국 남자 릴레이는 탕싱창(汤星强), 셰전예(谢震业), 쑤빙톈(苏炳添), 우즈창(吴智强) 순으로 출전했다. 이번 대회에서 이들의 최종 목표는 올림픽 시상대에 서는 것이다.

 

중국 팀이 있는 B조는 주로 강팀들로 구성됐다. 이 중 금메달 획득 유력팀은 미국 팀이다. 이외 캐나다는 100m와 200m 모두 우수한 선수가 있고 이탈리아는 100m에서 ‘날아다니는 사람’이라 불리는 제이콥스가 있다.

 

중국 팀의 제1주자 탕싱창은 순조롭게 릴레이 봉을 제2주자 셰전예에게 넘겨주었고 셰전예는 직선 우세를 유지하였으며 제3주자 쑤빙톈은 코너에서 놀라운 속도를 보이면서 먼저 릴레이봉을 우즈창에게 넘겨주었다. 마지막 주자 우즈창은 캐나다 선수와 거의 동시에 결승선을 통과했다. 결국 중국은 37초916으로 캐나다를 0.002초차로 제치며 결승에 올랐다. 그리고 유력한 우승 후보였던 미국은 릴레이봉 교체 과정에서의 실수로 조 6위에 그치며 결승진출에 실패했다.

 

중국 남자 4×100 릴레이는 이탈리아, 캐나다, 자메이카, 영국, 독일, 가나와 일본을 상대하게 된다. 도쿄 올림픽 남녀 4×100m 릴레이 결승은 6일 저녁 도쿄 신 국립경기장에서 펼쳐지게 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6997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남녀 육상 400m 릴레이 결승 동반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