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28(일)
 
[신화통신]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27일 오후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박근혜 한국 대통령과 회담을 실시했다.

회담 시작에 앞서 시 주석은 중국 정부와 국민을 대표해 개인적으로 박근혜 대통령의 중국 공식방문에 대해 진심어린 환영을 표시했다. 시 주석은 “박 대통령은 중국 인민들의 오랜친구로 여러 차례 중국을 방문한 바 있으며 이번 중국 방문이 아름답고 깊은 인상을 남기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시 주석은 “중한 양국 간의 우호 교류는 유구한 역사를 지니고 있다. 박 대통령은 중국 문화와 철학에 대한 조예가 깊으며 중국에 우호적인 감정을 갖고 있다. 중국은 중한관계를 매우 중시하며 중한관계를 중국 대외관계의 중요한 위치에 둘 것이다. 중한 양국간 전략적 협력파트너관계가 더욱 밀접하고 더욱 건전하고 더욱 활력있게 앞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박 대통령과 함께 노력하길 바라며, 이를 통해 양국 인민들에게 더 많은 복지를 가져다줄 수 있길 바란다. 이번 중국 방문이 중한관계의 지속적이고 깊은 발전에 새로운 동력과 활력을 가져다주고 각 분야에서의 양국 간 전략적 협력을 힘 있게 추진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이전에 여러 차례 중국을 방문한 바 있다. 한중양국은 역사와 문화 방면에서 서로 공통점이 많다. 수교 20년 이래로 한중관계는 비약적으로 발전하고 있다. 이번 방문을 계기로 한중관계가 더욱 발전하고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양국이 서로 협력함으로써 더욱 긍정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경제, 안보, 전략 등 방면에서의 양국간 협력 추진은 매우 중요하며, 양국 국민간 인문(人文) 유대를 강화하는 것 또한 매우 중요하다. 인적 교류는 양국을 더욱 밀접하게 할 수 있다. 인문교류 공동위원회를 출범시켜 청년, 지역, 학술 분야에서의 교류를 추진할 것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시진핑, 박근혜 한국 대통령과 회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