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9(금)
 
 
캡처.PNG

런던타워 자료
소속대륙: 유럽, 소속국가 : 영국, 지점: 런던 템즈강 북안
함의 : 영국황실의 중요한 상징
 
런던타워는 영국 런던의 동남각의 탑산에 위치, 이미 900여년의 역사를 갖고 있다. 런던타워는 비록 “탑”으로 명명되었지만 기실 이는 성곽식으로 된 건축물이다. 영국역사상에 있어서 런던타워는 일찍 방어가 엄밀한 요새였으며 국왕가족의 거처지었지만 어찌보면 감옥과도 같은 곳이기도 했다. 현재 런던타워는 하나의 저명한 박물관으로 되었는데 박물관내에는 역대 국왕들의 왕관, 왕포(王袍), 금은진주와 생활용기들이 진열돼 있다. 런던타워의 웅위로운 건축풍격과 유구한 역사는 이를 영국의 중요한 문화재의 하나로 되게 하고 있다.
 
    1.PNG
   
“보루”와 런던타워
 
런던타워는 두개의 방어담장을 갖고 있다. 즉 외부성벽 남쪽의 방어호로서 성벽밖을 둘러싸고 있는데 사병들이 그것을 지키노라면 방어로를 쉽게 통제할 수가 있었다. 다음 내부성벽은 비교적 높고 성벽을 따라 13개의 보루가 있으며 제 2 의 방어체계를 갖추고 있다. 그리고 보루는 凸형으로 밖으로 돌출되었으며 사병들은 높은 곳에서 성곽밖의 모든 구석들을 살필 수가 있다. 또한 각 곳으로부터 오는 진공을 제지시킬 수가 있다. 이 보루들은 전쟁시에는 방어로 쓰이고 평소에는 거주장소로 이용되었다.
 
“감옥”과 런던타워
 
런던타워는 일찍 적지 않은 명인들을 수감하는 장소이기도 했다. 그 명인들 중에는 공상식 사회주의의 조상 토마스 몰과 국왕 헨리 8세의 두 왕후, 에드워드(爱德华) 4세의 두 유공자 등이 수감되던 곳이었다. 당시 대영제국은 국내치안에 타당한 방법이 있었고 대외로는 스페인의 “무적함대”를 대패시킨 엘리자베스 1세를 이 곳에 수감하기도 했다.
현재 런던타워는 그 어떤 사람도 가두어놓지 않지만 성곽내부에는 아직도 고대형법의 지하감방, 보검, 도끼 등이 전시되어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문명기적 시리즈 (13) 런던타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