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ooopp.png

 

[동포투데이] 폭우로 40여 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가운데 강남스타일을 히트시킨 래퍼 싸이(박재상)가 SNS에 “날씨도 완벽했다”라는 글을 올려 네티즌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SBS TV는 17일 싸이가 15일 전라남도 여수에서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보도했다. 여수는 그날 폭우 경보를 발령했지만, 여전히 30,000명 이상의 관중이 콘서트를 보러 갔다. 싸이는 콘서트를 마친 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관객부터 스태프, 게스트, 날씨까지 모든 것이 완벽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를 본 적지 않은 네티즌들은 “폭우로 인해 많은 사람이 가족을 잃었다”라며 “날씨가 완벽하다”라는 말은 부적절하다고 비판했다.

   

논란이 일자 싸이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이어 폭우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에게 1억 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을 받은 한국재난구호협회는 이 돈이 싸이의 뜻대로 이재민들의 조속한 일상 복귀를 돕는 데 사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싸이 “날씨도 완벽했다”, 네티즌 “발언 부적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