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18(토)
 
7878.jpeg
로스앤젤레스 출신의 3세 여아 캐시 퀘스트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IQ 클럽인 멘사의 미국인 중 최연소 회원이다.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캘리포니아주의 한 어린이가 멘사 클럽에 가입해 화제다.

 

멘사 클럽은 ‘굿모닝 아메리카’에 3살인 캐시가 2021년 3월 29일 미국 멘사 클럽에 가입한 사실을 확인했다. 당시 캐시는 겨우 2살에 IQ 146로 멘사클럽 최연소 미국인 멤버가 됐다. 멘사 클럽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IQ 클럽이다.

 

캐시의 어머니 아스왈은 ‘굿모닝 아메리카’에 “캐시가 1세 반에 알파벳·숫자·색깔·모양 등에 대해 이미 알고 있었고 그때부터 지적 발달이 앞서 있다는 점에 주목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소아과 의사들과 이야기를 나눴는데 좀 더 지켜보자는 의견이었다”고 덧 붙였다.

 

유아 교육 배경을 가진 아스왈은 가정에서 준비된 학습 자원을 많이 보유하고 있지만 카시에게 특별한 학습 방향을 설정한 적은 없었다고 한다.

 

그녀는“아이에게 아무것도 하도록 강요하지 않았다, 아이는 자연스러운 호기심으로부터 배웠다”고 말했다.

 

아스왈에 따르면 캐시는 두 살 때 미국 50개 주의 모양과 지리적 위치를 기억하고 원소주기율표의 모든 원소를 외울 수 있었다고 한다.

 

아스왈은 “이때 어떤 분이 이 연령대에서 하는 일과 콘셉트를 파악하는 속도가 너무 놀랍다며 테스트를 추천해줬다”고 밝혔다.

 

멘사에 들어가려면 신청자가 정규 퀴즈 테스트를 받고 최소 98%의 문제를 맞혀야 한다.

 

아스왈은 “멘사 클럽이 아이의 수용성 기억력과 인지 기능, 논리적 추리 능력을 테스트했다”고 말했다.

 

그녀는 딸의 성장과 발달에 필요한 도구를 제공하는 것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한다. 이를 위해 아스왈은 2020년 10월 현대 어린이 학교라는 유치원을 개원해 만 6∼5세 아동을 받고 있다.

 

이 유치원은 천혜의 가정환경을 시뮬레이션해 아이들이 이곳에서 공부하면서 안전하고 쾌적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을 두었다. 아이들은 감관 자극과 게임 시간 외에 스페인어, 수화, 요가 등의 기능을 배우고 각종 과학 기술 응용 등을 배운다.

 

아스왈은 캐시를 키우면서 배운 것 중 하나가 의사소통을 잘 하고 자신의 언어를 의도적으로 구사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그녀는 “캐시는 높은 IQ를 가진 것 말고도 감정과 언어, 우리가 소통하는 방식을 이해한다. 우리가 잘못 얘기하면 ‘당신은 아까 그렇게 얘기 안 했다’거나 ‘당신 말이 틀렸다’고 한다. 아이는 항상 우리의 말을 바로 잡아준다”고 말했다.

 

캐시의 부모는 캐시가 자신의 페이스에 맞게 자유롭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독려하는 한편 아이가 모든 면에서 균형 있게 발전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캐시는 ‘겨울 왕국’ ‘멍멍팀’ ‘수박’ ‘수영’ ‘페인팅 낙서’와 과학실험에 관심이 많다.

 

아스왈은 “무엇보다 아이가 잘 되도록 하는 게 중요하다. 우리는 아이가 가능한 한 오래도록 젊음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고 싶다. 그의 사회화와 정서적 발전이 우리에게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52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IQ 146! 美 2세 여아, 세계 최고 IQ클럽 가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