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캡처.PNG
 
대소사의 자료
소속대륙: 아시아, 소속국가: 중국, 지점: 티베트 라싸시 중심
함의: 라싸에서 가장 오래된 사당임
 
“대소”란 장족어로 석가모니란 뜻으로 대소사란 석가모니상이 모셔져 있는 절이다. 대소사는 기원 647년에 건립되었는데 당시 토번의 수령 쑹싼간브한테 시집간 네팔의 츠준공주와 당조의 문성공주가 공동히 지은 것이다. 이 절은 후에 수차의 수건을 거쳐 오늘의 규모로 방대한 건축군을 갖게 되었다. 대소사의 건축면적은 2만 5100평방미터이고 도합 20여개의 전당을 갖고 있다. 대소사는 티베트에서 현존하는 가장 휘황한 토번시기의 건축물일뿐만 아니라 티베트에서 가장 먼저 건립된 목조건물이기도 하다.
 
캡처1.PNG

화려한 경당대전
 
대소사의 주요 건물은 경당대전(经堂大殿)이다. 경당대전은 도합 4층으로 되어 있는데 1층은 문성공주가 토번으로 갖고온 석가모니의 금상이 있고 2층에는 쑹산간브가 문성공주 및 츠준공주와 함께 있는 조각상이 있으며 3층에는 대전당의 옥정(屋顶)과 천창(天窗)이 있고 4층의 중앙에는 4개의 금정(金顶)이 모셔져 있다. 그리고 대경당중앙에는 아주 정교하게 조각된 관세음동상이 있고 양측에는 장식이 화려한 불상이 있으며, 전당 정면입구에는 대소사를 건설할 때의 이야기를 그린 벽화가 있다.
 
캡처2.PNG

석가모니 불상당과 팔랑가
 
석가모니 불당은 대소사의 핵심으로 이곳은 수많은 신도들이 향해지던 성지이다. 이 절당에 모셔져 있는 석가모니 불상은 일찍 문성공주가 가져온 것으로 온화하고도 자상한 표정은 사람들한테 평온감을 가져다 준다. 라싸의 주요한 불경활동은 모두 이 절당의 석가모니 불상을 중심으로 진행되어왔다. 대소사가 수많은 신도들을 흡인함에 따라 점차 이곳에는 대소사로 들어가는 팔랑거리(八廊街)가 서게 되었다. 팔랑거리는 라싸에서 가장 오래된 거리로서 “라싸의 흔적”으로 불리우기도 합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문명기적 시리즈(15) 대소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