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4(금)
 

0.png

 

 

[동포투데이 김현나 기자] 7월 28일, 조선조국해방전쟁 승리 68주년에 즈음해 김정은 조선로동당 총비서, 국무위원장이 조중우의탑을 참배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9일 보도했다.

 

통신은 "'전체 조선인민의 명의로 숭고한 경의를 드립니다'란 글자를 새긴 꽃바구니가 우의탑 앞에 진정되었고 김정은 총비서가 조선전쟁에서 보귀한 생명을 바친 중국인민지원군 열사들에게 숭고한 경의를 표했다"고 전했다.

 

9.png


통신에 따르면 김정은은 "전쟁 년대에 중국인민지원군과 조선군대가 항미원조와 보가위국의 기치를 높이 들고 어깨 곁고 싸우면서 진정한 전투적 우의를 맺었고 더없이 숭고한 희생 정신을 보여주었다"며 "이런 정신은 역사와 조선인민들 기억속에 깊이 아로새겨졌다"고 말했다.

 

김정은은 "조선이 가장 어려울때 중국인민 지원군이 선혈로 조선을 지원했다"며 "그들의 숭고한 영혼과 공적은 조선의 번영과 함께 불멸하고 피로써 맺어진 조중친선은 세세대대로 전승될 것"이라고 부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487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정은 조·중우의탑 헌화...“조·중친선 세세대대로 전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