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4(금)
 


2021 통일골든벨.pn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2021 통일 골든벨’ 아시아 태평양 지역회의 결선 대회가 3일 오후 2시(대한민국 표준시), 6개 협의회의 지역예선대회를 통과한 15개국의 학생 47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띤 분위기 속에 치러졌다.

 

행사 개최지인 호주 시드니의 코로나19 봉쇄조치로 인해 약식으로 거행된 결선대회는 행사는 온라인 퀴즈 경연 전용 앱 ‘카훗’(Kahoot)과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활용해 진행됐다. 


이날 결선에서 최우수상은 베트남(동남아서부협의회)의 하노이 국제학교 11학년에 재학중인 김동호 군이 차지했다.


우수상은 같은 동남아서부협의회 소속인 캄보디아에 소재한 프놈펜 국제학교에 재학중인 강건우(7학년) 학생이 차지했다. 


장려상에는 호주 시드니 애쉬필드 보이즈 재학생 류상현(10학년), 베트남 하노이 국제학교의 이건회(11학년), 홍콩의 어메리칸 국제학교의 박정원(11학년) 학생이 각각 선정됐다. 


이들 수상 학생들에게는 아태지역회의 이숙진 부의장의 장학금이 각각 수여된다. 


이날 행사는 민주평통 아태지역회의 이희룡 청년위원장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질문은 주로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다자외교  ▶남북한 화합을 위한 남북 스포츠 교류  ▶남북한 및 미국간의 평화협상 등에 초점을 맞춘 아태지역회의 및 6개 협의회가 자체적으로 마련한 내용으로 구성됐다. 


또한 해외 한인 청소년들의 건전한 역사관 정립과 한반도 통일에 대한 의식 고취를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할 고국의 역사 관련 상식 문제도 다수 출제됐다. 


즉, 국제정세, 남북한 관계, 통일정책, 한국의 역사 및 문화 등으로 구성됐으며 총 80문항이 영어와 한국어로 출제됐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민주평통 배기찬 사무처장의 동영상 질문에 이어 이숙진 부의장, 형주백 호주협의회장, 엄경호 서남아협의회장, 우영무 뉴질랜드협의회장, 박남종 동남아서부협의회장이 직접 문제를 출제하는 등 6개협의회가 함께 하는 행사임이 적극  부각됐다. 


태그

전체댓글 0

  • 319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화통일을 향한 아태지역 청소년들의 한 목소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