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0(월)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EDM 아티스트이자 팝아티스트인 배드보스가 자신의 팝아트 달마를 조계사에 이어 봉은사에도 기증을 해 화제이다. 
 
배드보스는 지난 3월 K아트 프라이즈에서 팝아트 달마로 동상을 수상하며 미술계에 데뷔했으며 최근 종로에 위치한 피카디리 국제 미술관을 통해 자신의 첫 개인전을 열어많은 대중의 관심을 끌었다. 특히 앤디워홀의 32개의 캠벨수프를 오마주한 한국판 캠벨수프 ‘30개의 리챔’과 빈센트 반고흐와 폴 고갱을 팝아트한 ‘18세기 어느 그 두 화가’ 그리고 달마를 팝아트한 작품들이 주목을 받았다.

98989.jpg
EDM 아티스트이자 팝아티스트인 배드보스가 자신의 팝아트 달마를 조계사에 이어 봉은사에도 기증해 화제가 되고 있다(사진 : 배드보스)

 

초등학교 시절 백부로부터 달마와 사군자를 배운 배드보스는 이후 중학교에 진학하면서 음악의 길로 빠져 현재까지 음악인의 삶을 살고 있지만 지난해부터 팝아트에 관심을 가지면서 다시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배드보스의 팝아트 달마를 기증받은 봉은사 원명 주지스님은 ‘봉은사는 팝아티스트와 오랜 인연이 있다. 이미 세계적인 팝아티스트 백남준의 작품 2점을 봉은사가 소장하고 있으며 거기에 이어 배드보스의 팝아트 달마를 소장하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으며 배드보스는 ‘세계적인 거장 백남준 선생님의 작품과 함께 봉은사에 저의 작품을 기증하게 되어 영광’이라고 화답했다.
 
배드보스는 드라마 음악감독, 대중음악 작곡가, EDM 아티스트로 폭넓은 음악 활동을 하고 있는 뮤지션이다. 2019년에는 작곡가 카이져와 함께 EDM 듀오 배드보스 크루를 결성해 미국의 팝 가수 에밀리아 알리의 함께 I Miss U를 발표해 왕성한 해외 활동을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833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배드보스 팝아트 달마 조계사에 이어 봉은사에도 기증 전시 화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