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23(수)
 


454.jpeg

 

[동포투데이 김나래 기자] 4월 26일,  관샤오퉁(关晓彤)은 상하이 마담투소 밀랍인형관에 나타나 자신의 밀랍인형을 제막했다. 

 

붉은색 양복을 입은 그녀는 밀랍인형이 제막되자 입을 가리고 크게 웃으면서 "나보다 예쁘고 정교하네요"라고 감탄했다. 

 

그녀는 또 자신의 밀랍인형에게 '샤오지링'이라는 이름을 지어주고 밀랍인형과 함께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태그

전체댓글 0

  • 265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나보다 예쁘네요" 라관샤오퉁, 자신의 밀랍인형과 기념촬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