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8(화)
 


dspdaily_com_20140428_211224.jpg


베르사유궁전의 자료

소속대륙: 유럽, 소속국가: 프랑스, 지점: 파리 서남쪽 교외의 베르사유진

의의: 유럽황궁의 전형이며 프랑스 상처역사의 상징임

 

17세기, 프랑스 국왕 루이 14세는 당시의 궁전에 대해 불만을 느낀 나머지 더욱 웅장한 궁전을 지을 욕심을 갖고 있었다. 베르사유궁전(凡尔赛宫)은 1661년에 착공하여 1689년에 준공되었는데 지금까지 320 여년의 역사를 갖고있다. 이 궁전의 부지 면적은 111만평방미터로 원림면적이 약 100만 평방미터에 달한다. 그리고 실내에는 금빛휘황하게 장식했는데 호화롭기가 그지 없다.


1789년 프랑스의 대혁명이 폭발 후 국왕 루이 16세가 이 곳을 떠나면서 베르사유궁전도 그 100년의 궁정사를 결속지었다.

 

그림과 같은 궁정의 원림


베르사유궁전의 원림은 세계에서 가장 큰 궁전원림에 속한다. 궁전원림의 서쪽에는 인공 대운하가 있고 스위스호 등이 있다. 원림내의 도로는 수목, 호수, 정자와 화단, 분수못 등으로 기하적 도형을 이루고 있어 매우 일치하다. 그리고 곳곳에서 볼 수 있는 조각상들은 대부분 신화속의 인물로 형형색색이다. 그 외 두 갈래의 길이가 1000여미터, 넓이가 10미터에 달하는 운하가 원림속을 뚫고 지나 가는데 이 원림은 아주 독특한 자연미를 선보이고 있다.

 

dspdaily_com_20140428_211314.jpg

 

윤기나고 빛나는 거울청


거울청은 이 황궁에서 가장 아름다운 곳으로 국왕의 무도회가 늘 이 곳에서 거행되군 했다. 거울청 내에는 수백개에 달하는 거대한 거울로 17개 면의 벽을 장식하고 있는데 바닥 외 모두 유리와 거울, 그리고 금속제품과 대리석으로 조성되어 곳곳마다 눈부시게 화려하다. 그리고 거울벽의 정면 17개의 유리창으로는 베르사유궁전 뒤 쪽의 화원을 볼 수 있어 사람들로 하여금 마치 몸이 화원속에 묻혀 있는 감을 주기도 한다.

<동포투데이 리포터 김철균 편집 제공>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문명기적 시리즈(8) 베르사유 궁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