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2(수)
 


yyy.png
2022년 2월 20일 중국 수도 베이징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폐막식에서 어린이들이 공연을 하고 있다. [Photo by Feng Yongbin/chinadaily.com.cn]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호주의 한 관찰가는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은 주최 측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대회를 매우 유능하게 개최했다는 찬사를 받을 만하고 '전례없는 규모의 단합과 화려함'을 선보이는 등 '매우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했다.


호주 그리피스 대학교(Griffith University) 명예 교수인 콜린 맥케라스는 올림픽이 "중국이 가장 자신 있고, 경영과 기술 면에서 유능하며, 문화적으로나 경제적으로 탁월함"을 보여주었다고 밝혔다.


91개 국가 및 지역 올림픽 위원회에서 약 2,900명의 선수가 올림픽에 참가했고 베이징은 사상 최초로 하계 및 동계 올림픽을 모두 개최한 도시가 되었다.


맥케라스는 중국이 올림픽 기간 동안 코로나19 조치를 성공적으로 이행했을 뿐만 아니라 전반적으로 성공했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은 오래전부터 봉쇄를 예방 조치로 간주해왔고 여전히 그 정책으로 질병을 제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서구와는 대조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베이징은 매우 성공적인 동계 올림픽을 개최했으며 러시아, 파키스탄, 아르헨티나와 같은 국가와 관계를 강화했으며 국가 원수들이 올림픽을 위해 베이징을 방문했다"고 언급했다.


맥케라스는 특히 "많은 문제들 중에서도 계속되는 전염병과 기후 변화에 대한 협력이 필수적인 세계에서 서방 열강들의 새로운 냉전 접근법 모색은 현명하지 못한 정책"이라고 비판했다. 또한 "일부 미국 관리들이 위구르족 성화 점화에 대해 중국을 비난한 이유에 대해서도 도저히 이해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맥케라스는 끝으로 "개막식에 중국의 55개 소수민족 대표가 참가한 것이 보기 좋았다"며 "미국과 그 추종자들은 중국의 훌륭한 대회 운영을 훼손하려는 공개적인 시도를 부끄러워해야 한다"고 일침을 날렸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호주 전문가, 베이징 동계올림픽 ‘매우 성공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