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30(수)
 


1212.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지난 3일, 스페인 현임 국왕 펠리페 6세의 부친이며 전 국왕인 후안 카틀로스가 이제 곧 스페인을 떠나 해외에 정착하기로 결정했다고 선포했다고 당일 마드리드에서 신화통신이 전했다.

 

당일, 스페인 왕실이 발표한데 따르면 현재 <사인생활> 중의 <일부 지난 일>들이 <항간에서 일어나는 반향>이 끝없이 이어지기에 카틀로스는 자원적으로 해외에 정착하기로 결정, 왕실이 저애를 받지 않고 펠리페 6세가 국가원수로서의 직책을 수행함에 있어서의 <평온과 안정>을 보장하기 위해서였다.


스페인 왕실은 카틀로스가 어느 나라에 정착하는가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하지만 카틀로스가 스페인을 떠나는 것은 펠리페 6세의 인가를 받았으며 펠리페 6세 또한 자신의 부친에게 충심으로 존경과 감사를 표했다고 한다.


한편 이와 동시에 카틀로스의 변호사가 공개한 편지에 따르면 카틀로스의 이러한 결정은 결코 법률적 소송을 도피하기 위한 것이 아니며 그는 여전히 수시로 스페인 검찰관이 사법절차 행동을 시작하면 이에 응할 것이라고 했다.


현재 82세인 카틀로스는 2014년에 퇴위하면서 왕위를 아들인 펠리페 6세한테 넘겨주었다.


그는 일찍 스페인의 민주화 진척에 중요한 기여를 한 적이 있었다. 하지만 최근년에 와서 각종 스캔들에 시달리었으며 얼마 전에는 사우디아라비아 베메르카 고속철 항목의 탐오 추문으로 조사를 받기도 했다. 지난 3월, 그는 왕실의 형상을 만구하기 위하여 펠리페한테 개인재산을 물려주는 것을 포기함과 동시에 왕실수당을 취소한다고 선포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684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 스페인 국왕 카틀로스 곧 해외에 정착하기로 선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