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26(목)
 

4545760970140568163.jpg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11월 23일 밤, 일본은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독일과 1차전을 치렀습니다.전반전에는 0-1로 뒤졌지만 후반전에는 2골을 연달아 터뜨려 역전승했다. 일본 축구팬들은 결과를 듣고 시부야역 앞 사거리에서 녹색 신호등일 때는 단체로 길을 건너 중앙으로 가서 환호하고, 빨간 신호등일 때는 경찰의 지휘를 받아 도로변으로 돌아오는 특별한 방법으로 축하했다.


도쿄경찰은 현장 인원과 흥분한 축구팬들로 인해 진압경찰과 교통법규 준수를 유도하는 DJ 폴리스(DJ Police) 등 경찰력을 대거 투입했다. 현장에서 경찰은 사람들에게 위험한 행동을 하지 말라고 호소했다.


축제에 참여한 일부 학생들은 일본이 질 수도 있다고 생각했는데, 최종 승리에 흥분했다면서 일본이 더 멀리 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DJ Police는  2013년 시부야에서 처음 등장했다. 그해 6월 4일 저녁, 일본 남자 축구와 호주 간의 월드컵 진출 티켓 경쟁 끝에 1:1 무승부로 일본이 자격을 확정했고, 그 결과 많은 축구팬들이 시부야 사거리에 몰려들어 열광했고, 순식간에 교통이 마비되어 큰 안전 위험을 초래했다. 


일본 경시청은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많은 경찰을 대거 파견했고 일부는 축구팬들이 지휘에 협조할 수 있도록 비교적 공감 가는 말로 운을 떼기도 하였는데 마치 댄스 속의 DJ처럼 행동한다 하여 DJ Police('DJ 경찰')라고 불렸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일본 축구팬 수만 명, 시부야 거리에 모여 승리 자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