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19(수)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현지 시간으로 2일, 중국과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채택한 올림픽 휴전결의안이 제76차 유엔총회서 173개 회원국의 만장일치로 채택됐다.


결의안은 각국에 평화와 외교 수단을 통해 국제충돌을 해결할 것을 호소하면서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개막 전 7일부터 베이징 패럴림픽 폐막 후 7일까지 올림픽 휴전결의를 준수할 것을 촉구했다. 그리고 베이징 올림픽과 패럴림픽의 비전으로 강조되는 ‘순결한 빙설, 격정의 약속’을 이행하면서 올림픽이 청년들의 꿈을 밝히고 동계 스포츠를 억만 민중에 융합시켜 사회를 발전시키는 것으로 화합과 평화, 더 나은 세상을 만들자는 취지라고 언급했다. 


또한 코로나19가 계속 기승을 부리고 각국의 경제사회 발전이 수많은 시험대에 오르면서 전통과 비전통적 안보 도전이 쏟아지고 있는 지금에 와서 특히 스포츠가 전 세계적인 충격대응 능력 방면에서 차지하는 역할을 인식해야 하며 베이징 동계 올림픽은 인류의 단결과 기회 및 국제협력의 소중한 가치를 보여주는 계기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결의안은 협상 끝에 만장일치로 통과되었고 또한 절대다수의 유엔 회원국들의 공감을 받았으며 베이징 동계올림픽과 국제올림픽에 대한 유엔 회원국들의 지지를 체현했다. 


또한 국제사회가 같은 배를 타고 있기에 코로나19 사태를 이겨내고 평화를 이루며 함께 미래를 향해 나아가겠다는 굳은 의지도 보여주었다.


올림픽 휴전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고대 그리스 올림픽의 신성한 휴전 전통에 근거하여 설계한 평화 운동이다. 1993년 제48회 유엔대회에서 처음으로 올림픽 휴전 결의안을 심의 통과시켰으며 이후 역대 하계올림픽과 동계올림픽 개최국들은 모두 유엔에 올림픽 휴전 결의안을 제출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742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베이징 동계올림픽 휴전결의안 제76차 유엔총회 통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