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19(수)
 


555.jpg

 

[동포투데이 김나래 기자] 조아지(Angie Chiu)는 1954년 11월 15일 중국 홍콩 구룡반도에서 태어났으며, 본관은 허난(河南)성 카이펑(開封)시이다. 중화권 여배우로 천주교 숭덕영문서원(崇德英文書院)을 졸업하였다.

 

1973년 미스 홍콩 4위에 선정되었으며 1975년 첫 드라마 '승승장구'에 출연하며 연예계에 입문했다.

 

그는 선후로 '의천도룡기','추류향전기','상하이탄','독수리','관세음', '경화연운', '건륭제설','백년부침','서관대소', '초연'  등 영화와 드라마에 주연으로 출연했다.

 

5.jpg

 

1985년 조아지는 홍콩 지상파와 계약이 만료된 뒤 가정을 위해 연예계 은퇴를 선택했다.

 

1987년 연예계에 복귀한 그녀는 멜로드라마 경화연운에 주연으로 출연하였으며 1992년에는 신화극 '신백낭자전기'로 주목받았다.

 

2003년, 조아지는 완전 복귀를 공식 선언하였고 2007년, 제1회 화정상 연예인 이미지 조사 올해의 대상을 수상하였고 대중의 존경을 받는 공연예술가상 등 여러 상을 수상했다. 2012년에는 아시안 아이돌 클래식 스크린 캐릭터상, 2015년에는 또 제17회 화정상 중국드라마 걸출공로상을 수상했다. 2016년, 후난위성TV 스타생활체험쇼 '우리들이 온다 시즌1'에 고정 패널로 출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47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조아지 화보 공개, 녹슬지 않은 미모 '역시 여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