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6(월)
 

877.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25외신에 따르면 최근 국제사회는 코로나19 기원 문제를 정치화하는 것에 대해 압도적인 정의로 반대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이미 75개국이 코로나19 기원 문제를 정치화하는 것을 반대하며 바이러스 기원은 과학적 과제임을 강조하는 연명 또는 단독 서한을 WHO 사무총장에게 보냈다.

 

100여 개 국가와 지역의 300여 개 정당과 사회단체 그리고 싱크탱크가 WHO 사무국에 공동성명을 제출해 WHO에 글로벌 코로나19 기원에 대한 연구를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진행해 줄 것을 호소하면서 기원 문제를 정치화하는 것을 결연히 반대해 나섰다.

 

최근 여러 나라가 1단계 코로나19 기원 연구 성과에 공감하면서 바이러스 기원 문제의 정치화 시도를 반대하는 서한을 WHO 사무총장에게 보내 바이러스는 인류의 공동의 적이라며 국제사회가 단결해야 이길 수 있다고 했다그리고 WHO가 발표한 중국-WHO 코로나19 공동연구 보고서를 환영하며 이 과학보고서가 전 지구적 코로나19  기원 조사를 추진하는 기초이자 지침이 돼야 한다는데 공감을 표했다

 

또한 바이러스 근원을 찾는 것은 과학적 과제의 하나라며 과학자가 전 세계 범위 내에서 고찰 연구를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는 세계 100여 개국 300여 개의 정당사회단체·싱크탱크가 WHO 사무국에 제출한 공동성명에서도 지적됐다이들은 바이러스 기원 조사는 세계 각국의 공동 과제로 WHO 사무국이 일방적으로 제시한 2단계 바이러스 기원 조사 계획은 WHO 결의에 부합되지 않는 다고 지적했다

 

또한 각종 정치화·태그화(标签化오명화 시도에 단호히 반대하고 정치적 요인과 정치적 조작이 연구 진행과정을 방해하여 국제 방역협력에 걸림돌이 되는 것을 반대한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코로나19 기원에 관한 각국 지도자, 인사들의 일가견이다.

 

펜칸 비파완 라오스 총리: 이건(바이러스의 기원과학의 문제이지 외교 정책도 정치 정책도 아니다우리는 이 사실을 알아야만 병세를 이길 수 있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코로나19 기원 문제를 조작하고 정치화함으로써 중국을 공격하려는 시도는 고상한 나라를 치졸한 수단으로 공격하는 것이다전 세계의 방역을 돕기 위해 중국은 관련 과학 연구 성과를 전 세계에 제공했다중국의 의료장비와 의약품은 전 세계 방역물자 공급을 보장하고 있다또한 중국 백신은 안전성이 높고 효율성이 높아 세계 여러 나라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다.

 

제니소프 주중 러시아 대사: 러시아는 바이러스 기원 문제 정치화에 결연히 반대하고 비난한다다자주의를 선도하고 기원 문제에 대한 객관적이고도 투명한 협력이 필요하다기원을 찾는 과정에서 편견을 버리고 과학적 방법을 동원해야 믿을 만한 결론을 낼 수 있는 것이다.

 

파인트리크 아흐메드 주중 파키스탄 공사: 바이러스 기원 문제가  정치화되는 것은 앞으로 우리가 유사한 위기를 수습하는 데 매우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다. 바이러스 기원에 대한  연구는 과학적이고 객관적이어야 하며 WHO는 다자간 조직으로 어떤 결정을 내리든 회원국들의 공감대 위에서 추진돼야 한다고 본다.

 

태그

전체댓글 0

  • 5550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75개국, WHO에 서한 "코로나19 기원 조사 정치화 반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