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3(화)
 


878783.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3월 4일, 중국 국가 우주국은 중국 최초의 화성탐사 임무를 맡은 ‘텐원 1호(天问一号)’가 촬영한 고화질 화성 영상 3점을 지구에 발송한 사진을 공개, 이 중 풀컬러(全色图像) 2점과 컬러(彩色图像) 1점이다.


당일 중국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보도에 따르면 풀컬러 사진은 화성 표면과 약 330킬로미터 - 350킬로미터 사이의 거리에서 고해상도 카메라로 촬영한 것으로 해상도 약 0.7미터 영상구역 내 화성표면의 작은 구덩이, 능선과 모래언덕 등이 선명하게 보였으며 사진 속의 최대 충돌 굴의 직경은 약 620미터로 추정, 이 컬러 사진은 중해상도 카메라로 촬영한 것으로 지점은 화성의 북극 영역에 속한 지대였다.

 

지난 2월 26일부터 ‘텐원 1호’는 화성궤도에서 정박하면서 과학탐사를 전개, 고해상도 카메라, 중해상도 카메라와 광물스펙트럼계(矿物光谱仪) 등을 가동하면서 과학적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얻어냈다. 


또한 중해상도 카메라는 자동노출과 원격조종으로 화성의 전반 원격 영상을 렌즈에 담아 화성의 지형과 변화를 탐지할 수 있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613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국가우주국 ‘텐원 1호’ 촬영 화성사진 공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