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3-03(수)
 

112233.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1월 3일, 중국 랴오닝성 다롄시(辽宁省大连市)는 브리핑을 갖고 최근 코로나19 예방통제 사업에 관련해 설명했다고 당일 중국 CCTV가 보도했다.

 

브리핑에 따르면 지난 1월 2일 24시까지 다롄시에서는 도합 78건의 코로나19 확진사례가 보고되었다. 이 중 본토 확진사례가 48건이었고 본토 무증상 감염사례가 30건으로 나타났다. 그 78건의 확진사례를 보면 75건(96%)의 감염사례는 직장 혹은 진푸신구(金普新区)에서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그리고 감염자 중 남성이 29명(37%), 여성이 49명(63%), 가장 적은 연령은 출생 3개월이었고 가장 연장자는 88세였으며 중간 연령대는 46세였다.

 

초보적인 판단에 따르면 이번 다롄의 본토 코로나19 발생원인은 코로나19에 감염된 수입산 냉동제품(冷链产品)이었다. 이번 다롄의 발병사례는 고도의 동원(同源)성을 갖고 있었으며 첫 발병사례가 일으킨 국부 집중적 발병사례의 표현이었다.

 

이미 획득한 현장조사의 증거들을 보면 다음과 같다.

 

이번 코로나19 사례는 하오한노무회사(浩涵劳务公司) 운반공의 발병으로부터 시작, 한 차례의 집단식사와 집 이사를 통하여 진룬화원 소구역(金润花园小区)에 전파되면서 한 가정으로부터 집단성 발병이 초래된 사건으로 분석되었다. 그리고 1명의 운반공이 진줘상업빌딩(金座商厦)에 전파하면서 빌딩 내의 직원과 고객들이 감염되었고 이어 직원들과 고객들이 다시 가족과 기타 밀집접촉자들에게 전파한 것으로 추측되었다. 또한 한 차례의 가정모임을 통해 11명의 집거감염이 초래되었고 그것이 연쇄반응으로 다롄의과대학 부속 제2병원에 전파시키면서 1명의 석사연구생을 포함한 3명이 감염되기도 했다.

 

2020년 12월 15일, 수입산 냉동식품 운반 작업에 종사한 인원들에 대한 정기 핵산검사 때 류 모(刘某), 왕 모(王某), 궈 모(郭某), 자오 모(赵某) 등이 핵산검사 결과 양성으로 나타났다. 그 뒤 이 4명과 밀 접촉한 인원들을 추적 조사하여 검사해 본 결과 웬 모(袁某)도 감염되었다. 이 외 12월 12일 하오한 노무회사 경리를 도와준 장 모(张某) 및 그의 아내 장 모(张某) 등이 집 이사를 할 때 함께 참여했고 이사 후엔 또 함께 식당에서 식사를 하기도 하여 요리사 겸 식당 주인 장 모(张某)와 그의 아내 반 모(潘某)까지 감염되는 결과를 초래했다.

 

한편 부두와 관련되는 근무자에 대한 핵산검사 중 또 확진사례 1건을 발견, 그는 바로 부두근무자 리 모(李某)였다.

 

44566.jpg

 

다음 상기 인원 외 전파 고리를 분석해본 결과 65명이 더 감염되었다.

 

현장 유행병학 조사와 분자유행병학 분석에 따르면 부두인부인 웬 모(袁某)가 개인 활동을 통해 전파를 일으켰다는 것이 고도로 의심되었다.

 

12월 19일, 조사팀은 부두근무자 리 모가 살고 있는 진룬 소구역에 대해 전면적인 핵산검사를 진행, 12월 20일 리 모가 양성판정을 받았다. 그리고 당일부터 전반 진푸신구역의 15개 가두에 대해 대면적의 전원 핵산검사를 진행한 결과 쿵 모(孔某), 리 모(李某)와 리 모(栗某) 등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전파흐름의 근원에 대한 추적과 데이터 비교를 통하여 상술한 확진사례는 모두 진줘상업빌딩과 관련이 있었으며 모두가 진줘상업빌딩의 자영업자 혹은 고객들이었다.

 

지난 해 12월 20일까지 진줘상업빌딩의 첫 사례가 발생한 이래 도합 65건의 확진사례가 진줘상업빌딩과 관련이 있었다. 이 중 업주와 관련된 사례 11건, 고객과 관련된 사례 9건, 밀 접촉 등으로 감염된 기타 인원의 사례가 45건이었다.

 

12월 20일부터 다롄시에서는 사회구역 및 확진사례 밀집지역을 조사하는 가운데서 확진사례가 주로 12월 21일부터 27일 사이에 보고되었다는 것과 발병보고가 가장 일찍 한 것이 12월 15월이었으며 확진사례의 주인공은 각각 업주 진 모(金某)와 고객 류 모(刘某)란 것이 밝혀졌다. 그리고 부두인부는 지난 해 12월 11일에 진줘상업빌딩 2층 화장실에 들어갔으며 그가 주로 개인 활동을 통하여 전파를 일으켰다는 것이 밝혀지기도 했다.

 

진줘상업빌딩의 해당 확진사례 중 1 건은 진 모(金某)가 전파한 것으로 발병되기 전 그는 도합 11명이 참가한 가정모임을 가졌으며 그 모임에서 기타 10명이 몽땅 감염되게 했다.

 

유행병학 조사 발견에서 보면 진 모는 진줘상업빌딩 업주로서 발병된 시일은 지난해 12월 15일, 그의 가정에서 발병이 가장 일찍 한 성원은 진 모였고 그가 감염된 내원은 또한 진줘 상업빌딩이었다. 동시에 진 모의 가정성원들은 일상의 접촉 혹은 환경에 의해 감염에 노출되었고 2021년 1월 2일 24일까지 진 모와 관련된 확진사례와 무증상 감염사례는 33건이었으며 이 중 확진사례는 21건이었고 무증상 감염사례는 12건이었다.

 

1명 33명에게 전파-이번 다롄의 코로나19 확산현상은 일종 슈퍼급 전파현상이었다.

 

565656.jpg

 

브리핑에서 다롄시위생건강위원회 자오렌(赵连)에 따르면 이번 다롄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현상은 네 가지 특점이 있었다.

 

첫째, 발견이 빨랐다. 이번 코로나19 감염사례 중 4건은 매 주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냉동 업종 종사자에 대한 핵산검사 중에서 발견, 1건은 환자의 입원 시 검사 중에서 발견된 것이었고 1건은 석사연구생의 시험 전 검사 중에서 발견된 것이었다. 그 뒤 인차 밀접촉자에 대한 추적조사와 중점지구 전 원에 대한 조사를 통해 점차 양성감염자들에 대해 발견했다.

 

둘째, 전파속도가 빨랐다. 조사를 통해 보면 2020년 12월 15일 코로나19 사례가 보고된 당일 코로나19는 이미 전반 진줘 상업빌딩 내에 쾌속 전파되었고 아울러 가정모임과 기타 인원의 모임을 통해 사회구역 내의 전파가 확산되었으며 양성감염자가 육속 나타남과 동시에 5개의 핵심구역에 점차 확산되었다.

 

또한 웬 모가 12월 11일에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유입해서부터 12월 21일 중점구역을 전면 봉쇄하여 관리통제하기까지 10일간 4대에 거쳐 26건의 확진사례가 출현했으며 전파의 속도는 ‘7.22’ 때의 코로나19 확산보다 속도가 훨씬 빨랐다.

 

셋째 파급장소가 여러 곳이었다. 부두인부가 다녀간 진줘상업빌딩은 핵심 상업구에 위치, 인원수량이 많고 유동성이 강하여 바이러스의 쾌속 전파를 초래했다. 때문에 예방통제 전선은 냉동제품 부두로부터 사회구역, 상업빌딩, 학교, 병원 등으로 각 부류, 여러 개 장소와 관련되어 상황이 복잡하였다.

 

넷째 전파력이 강했다. 이는 일종 진짜 슈퍼급의 전파현상이었다. 진 모는 한 차례의 가정모임을 통하여 11명 성원 모두가 감염되게 하였고 이어 거주하고 있는 아파트 통로 내의 주민 호와 기타 사회 접촉인원 도합 33명이 감염되게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43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다롄 코로나19 슈퍼전파 원인 해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