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3-01(월)
 

 

[동포투데이] 중국 문화관광부가 5차 국가무형문화재 대표 종목 추천 명단을 발표한 가운데 연변주 연길시에서 신청한 조선족 해금예술(전통음악), 용정시에서 신청한 조선족 백종절(민속)이 이름을 올렸다.

 

22220.jpg

▲연길시에서 신청한 조선족 해금예술(전통음악)ⓒ

 

문화관광부는 2019년부터 5차 국가급 무형문화유산 대표 종목 추천 사업을 추진했다. 2020년 문화관광부 조직 전문가들은 전국 31개 성, 자치구, 직할시와 신장건설병단, 홍콩특별행정구, 마카오특별행정구 및 중앙과 국가기관에서 추천한 943개 종목을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 심사 위원회에서는 심의를 거쳐 5차 국가 무형문화유산 대표 종목 337건을 추천했다. 이번 5차 국가 무형문화유산 대표 종목 추천사업 명단 공시 기간은 2020년 12월 22일부터 2021년 1월 19일까지이다.

 

11110.jpg

▲용정시에서 신청한 조선족 백종절(민속)ⓒ


연변무형문화보호센터 관계자는 "최근 몇 년 동안 연변주의 무형문화유산 보호 전승 수준이 새로운 단계에 올라섰으며, 매년 '문화와 자연유산의 날' 행사를 개최하고, 무형문화유산 전시를 확대하는 등 보호 사업에서 많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등록된 연변주 무형문화재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1건, 국가급 17건, 성급 84건, 주급이 141건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925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무형문화재 대표 종목에 조선족 '해금예술'과 '백종절'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