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2(수)
 


00300220498_f73e048e.jpg

 

00300220499_2986971c.jpg


[동포투데이]북한-중국 접경도시 단둥(丹东)시는 시동부에 위치한진주공원을 개조해 '항미원조'(중국의 한국전쟁 명칭) 역사와 압록강의 자연환경을 접목한 지원군공원을 10월 22일 정식 개방했다.

지난 6월 26일부터 시작된 지원군공원 개조 프로젝트는 총 부지면적이 13헥타르로 입구, 헬스운동구, 친수관경구, 생태레저구, 자연체험구 등으로 건설되었다.

현지 매체 랴오닝일보(遼寧日報)에 따르면 개조 프로젝트는 제한된 장소에서만 실천하는 애국주의 교육이 아닌, 일상 속에서 느낄 수 있는 지원군문화를 만들어내는 데 노력했다.
 
공원 내에는 ‘지원군’, ’압록강을 건너’, ‘지원’, ‘첫 전투 승리’, ‘평화’, ‘생명의 원조’, ‘두견화가 유달리 붉다’ 등 7개 주제의 조형물을 설치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29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단둥 지원군공원 정식 개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