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2(수)
 


22221.jpg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10월 1일은 중국의 중츄제(中秋节)이자 국경절이다.

 

9월 30일, 중국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국경절을 맞는 중국 베이징(北京)의 곳곳은 명절분위기이다. 특히 창안제(长安街) 연선에는 중국의 발전과 역사성 성과를 보여 주는 주제화단(主题花坛) 10 곳이 선보여 시민과 관광객들의 발목을 잡고 있었다.

 

그 10 곳의 주제화단들로는 창안제 둥단로(东单路) 입구의 ‘중화미덕(中华美德)’ 화단과 ‘질 높은 발전(高质量发展)’ 화단, ‘생태문명’ 화단, ‘안거낙업(安居乐业)’화단 그리고 시단로(西单路) 입구의 ‘운명공동체’ 화단, ‘중지성성(众志成城 - 많은 사람 뭉치면 성을 이룬다는 뜻)’ 화단 등이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4602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경절 맞는 中 베이징의 이채로운 거리의 화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