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4(토)
 


9009.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9월 28일, 세계은행이 발표한 동아시아와 태평양 지구의 경제형세 예측보고에 따르면 올해 중국의 경제 증장률을 2%로 전망, 지난 6월 초의 1% 증장 예측보다 1% 상향 조절되었다고 뉴욕에서 9월 29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예측보고에 따르면 올해 동아시아와 태평양 지구의 경제 증장률은 0.9%로 1967년 이래 가장 낮은 증장속도이며 이 지구에서 중국 외 기타 나라의 경제체제는 올해 3.5% 위축될 예측이다.

 

세계은행 동아시아와 태평양 지구 수석 경제학자인 마투는 9월 28일 당일 매체와의 전화회의에서 코로나 19는 올해 동아시아와 태평양 지구의 500만 명의 인구로 하여금 다시 빈궁경지에 빠지게 하였다고 표했다.

 

그는 또 비록 이 지구의 많은 나라에서 코로나 19를 성공적으로 통제하고 있지만 경제의 소생과 증장을 실현하자면 여전히 노력이 수요 된다고 했다.

 

세계은행의 예측보고는 2021년의 동아시아와 태평양 지구 경제전경이 올해보다 좋을 것으로 진단, 코로나 19 백신이 세상에 나오고 지속적인 경제소생과 주요 경제활동이 정상화로 된다면 중국의 경제 증장률은 7.9%에 이를 것이고 이 지구의 기타 경제실체들도 5.1%의 경제 증장률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965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은행 올해 중국의 경제 증장률 2% 전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