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4(토)
 

3.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29일, 세계위생조직이 발표한 최신 데이터에 따르면 세계 코로나 19 누적 사망사례가 100만 40건으로 나타났다고 제네바에서 중국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유럽 중부시간으로 9월 29일 17시 08분(한국 시간으로 23시 08분)까지 세계 코로나 19 당일 확진사례는 전날에 비해 22만 2748건이 증가, 누적 확진사례는 3324만 9563건이었고 당일 사망사례는 전날에 비해 3694건이 증가, 누적 사망사례는 100만 40건이었다.

 

한편, 코로나 19 확진사례가 가장 많은 나라 순으로는 미국, 인도와 브라질로 각각 704만 4327건, 6145291건과 4732309건이었으며 누적 사망사례가 가장 많은 나라로는 미국, 브라질과 인도 순으로 각각 20만 3620건, 14만 1741건, 9만 6318건이었다. 또한 누적 사망사례가 비교적 많은 나라 순으로는 멕시코, 영국, 이탈리아, 페루, 프랑스, 스페인 이란 등이었다.

 

속 보 : 9월 29일, 키예프에서의 신화통신에 따르면 당일 우크라이나 전임 대통령 발로센코는 자신이 코로나 19 핵산검사 결과 양성으로 나타났다고 사교매체에 발표했다.

 

우크라이나의 코로나 19 상황은 현재 쾌속 만연추세를 보이고 있다. 29일 당일 우크라이나 위생부가 공포한 데이터에 따르면 당일 우크라이나의 확진사례는 3627건, 누적 확진사례는 20만 4932건이었고 당일 사망사례는 69건, 누적 사망사례는 4065건이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814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 코로나19 누적 사망사례 100만 건 초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